자유게시판

2016.10.02 02:22

버리고 비우는 일

  • Admin (175.♡.194.158) 오래 전 2016.10.02 02:22 인기
  • 10,501
    0

버리고 비우는 일은
결코 소극적인 일은 아닙니다
그것은 지혜로운 삶의 선택이라고 합니다

버리고 비우지 않고는
새로운 것이 들어설수가 없는 것일 테지요
일상의 소용돌이에서 한 생각 돌이켜
선듯 버리고 떠날수 있는 용기
그것은 새로운 삶의 출발지로
이어질수 잇을 것입니다

미련 없이 자신을 떨치고
때가되면 푸르게 푸르게 잎을 틔우는
나무를 보십시오
찌들고 지쳐서 뒷 걸음치는 일상의 삶에서
자유함을 얻으려면 부단히 자신을 비우고 
버릴수 잇는 그런 결단과 용기가
있어야 한다는 것을 깨닫게 됩니다

오늘의 삶이 힘든다는 생각은
누구나 갖는 지혜의 힘일테지요
욕심을 제하면 늘 행복함을 알면서도
선뜻버리지 못함은  삶의 힘듬 보다는
내면의 욕망이 자아를 지배하고 있기
때문인가 합니다

흔들림이 없어야 할 불혹에도
버림의 지혜를 깨우치지 못하는것은 
살아온 것에 대한 아쉬움과 
나이가 들어간다는 것에대한
초조함이 아닌가 하는 생각도 해본답니다

나태해진 지성과
길들어진 관능을 조금씩 조금씩 버리고
아름다움과 너그러움으로 채워가는
참다운 지혜가 바로 마음을 비우는
것에서 부터 출발한다는 것
잊지 않으리라는 다짐도 해봅니다

흐뭇함이 배어있는 감동....

정갈함이 묻어잇는 손길

당당히 고동치는 맥박

사랑함이 피어나는 인생을 위해
마음 비우기를. 미움과 욕심을 버리기를
열심히 연습 해야 할것 같습니다 

  • 공유링크 복사
  • 이전글찬양예화모음2016.10.02
  • 다음글즐거운 국경절 연휴 되세요2016.09.30
  •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